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동성제약, ‘랑스’ 中도우인 기미 크림 TOP10 진입...위생허가 3종 추가 취득, 中수출 본격화

기사승인 2023.12.05  11:03:32

공유
default_news_ad2
▲(좌로부터)중국 라이멍터 수출입 유한회사 CEO 류멍, 마케팅 총괄CMO 진나, 동성제약 국제전략실 나원균 실장

동성제약(대표이사 이양구)의 안티에이징 브랜드 ‘동성 랑스’ 크림이 中최대 SNS 플랫폼 도우인(중국 틱톡)에서 기미크림 카테고리 8주 연속 TOP10에 진입했다고 5일 밝혔다.

동성 랑스는 지난 5월 공급계약을 체결한 현지 기업과의 파트너쉽을 통해 중국내 알리바바 티몰, 도우인, 진둥닷컴, 핀둬둬 등 유명 현지 플랫폼에서 소비자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랑스 크림은 코로나 이전, 단일 크림 제품으로 중국판매 100만개 이상을 기록한 히트제품이다. 꾸준한 인기에 힘입은 랑스 미백 크림은 위생 허가 연장에 성공하였고, 더불어 랑스 브랜드 신제품 라인인 오크라 라인 3종(크림, 미스트, 폼클렌저)도 중국 위생허가를 추가로 취득하였다.

이번에 중국 시장에 새롭게 선보이게 된 ‘동성 랑스 오크라 크림’은 주름 기능성 화장품으로 주원료인 오크라 열매의 추출물은 섬유질과 비타민C, 칼슘 등이 풍부하며 식물성 뮤신을 함유해 피부를 촉촉하게 하고 콜라겐 합성과 탄력 섬유 생성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

최근, 중국 약품 검독관리국(NMPA)의 규정이 더욱 엄격해지면서 위생 허가 취득이 이전보다 많이 어려워진 상황이다. 특히 기능성 화장품의 경우 훨씬 힘들어, 많은 해외 브랜드들이 특수 기능성 허가를 중도 포기했다. 이런 분위기 속에서 동성제약의 랑스 브랜드는 까다로운 특수화장품 허가 연장과 신규 제품까지 허가를 모두 취득하여 랑스 브랜드의 대중국 수출이 확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동성제약 국제 전략실 관계자는 “새롭게 출시되는 오크라 주름 기능성 제품 라인은 기존 중국 내 브랜드 인지도를 바탕으로 확장시킨 라인으로 매출 향상을 견인할 것”이라며, “추후 중국 오프라인 약국 채널에 입점해 대한민국 제약회사가 만든 대표 기능성화장품 브랜드로서의 중국 내 브랜드 포지셔닝을 견고하게 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중국, 베트남, 태국, 홍콩, 싱가포르 등 다양한 국가로 수출을 넓혀 나가고 있어 해외 브랜드 인지도 및 매출이 꾸준히 성장하고 있으며 내년 초 일본, 중동 진출 계획도 있어 글로벌 코스메슈티컬 브랜드로 성장 시킬 수 있을 것" 이라고 전했다.

한편, 동성제약 특허 원료인 실크단백질을 주성분으로 만든 ‘랑스 블랙 세럼’ 및 ‘블랙 미스트’ 신제품도 내년 초 허가를 취득을 예상하고 있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