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휴온스메디케어-메디컬, 獨MEDICA 2021 참가

기사승인 2021.11.24  10:52:35

공유
default_news_ad2

소독멸균-에스테틱-치료까지…눈길 끌어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의 의료기기 자회사들이 해외 시장 개척에 집중하고 있다.

㈜휴온스메디케어(대표 이상만)와 ㈜휴온스메디컬(대표 이승용)은 지난 15일부터 나흘간 독일 뒤셀도르프에서 열린 세계 최대 규모 의료기기 전시회 ‘메디카 2021(MEDICA 2021)’에 참가해 소독∙멸균부터 에스테틱, 치료를 아우르는 자체 개발 의료기기들을 선보였다고 24일 밝혔다.

휴온스메디케어의 공간멸균기 ‘휴엔 IVH ER’와 휴온스메디컬의 여드름 치료용 의료기기 ‘더마 아크네’가 해외 바이어 등 참관객들의 눈길을 끌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휴엔 IVH ER은 위드 코로나 시대를 맞아 더욱 중요해진 일상 속 감염 예방을 위한 제품이라는 평을 받으며 바이어들의 문의가 이어졌다.

휴엔 IVH ER은 에어쿠션 기술이 과산화수소멸균제를 미립자화한 후, 열풍 증발로 멸균제를 곳곳에 퍼뜨려 각종 바이러스(사스, 메르스, 코로나 바이러스 등) 뿐 아니라 MRSA, 박테리아 포자까지 사멸시키는 공간멸균기다. 기기 사이즈가 작고, 멸균 처리 속도도 빨라 구급차, 음압차량 등 좁은 공간에서도 매우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과산화수소멸균제가 멸균 후 물과 산소로 분해돼 안전성과 편리성도 뛰어나다.

더마 아크네는 유럽 최초로 여드름 치료용 의료기기 CE 인증을 획득했다는 점에서 이목을 끌었다. 특히, 에스테틱 시장에서 장시간 마스크 착용으로 인한 피부 트러블뿐 아니라 일반적인 여드름에도 효과적인 의료기기임을 집중 홍보해 바이어들의 호응을 받았다.

휴온스메디케어 이상만 대표는 “이번 전시회 참가는 휴온스메디케어와 휴온스메디컬에서 자체 개발한 의료기기들의 혁신적인 기술과 품질력, 더불어 소독∙멸균-에스테틱-치료까지 확장되어있는 포트폴리오를 글로벌 시장에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향후 해외 시장 진출을 적극 타진해 세계 의료기기 시장에서 영향력을 확대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휴온스메디케어와 휴온스메디컬은 내년 2월 합병을 앞두고 있다. 전문 분야별로 분산되어 있는 의료기기 사업을 통합함으로써 국내 대표 의료기기 전문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계획이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